PMC 응용 사례

Posted by 상준
2014.12.15 11:19 훈련 이야기

얼마전에 TrainingPeaks.com에 올라온 PMC 이용 사례입니다.


<링크>





2014년 Tinkoff-Saxobank의 Manuele Boaro의 PMC 기록과 그 설명이 나와 있습니다.





특이점은 CTL이 굉장히 높게 설정 되어 있다는 것과 그와 함께 TSB가 바닥을 치는 정도도 일반인 대비 훨씬 심하다는 것입니다. 거의 -100에 육박할 정도로 내려 가는 군요. 그 말은 훈련량 대비 레이스 강도가 훨씬 높다는 이야기이지 않나 합니다. 더불어 그만큼 버틸 수 있는 피로 내성이 있다는 이야기가 되는 듯 합니다. 참고로 위의 그래프에서 가장 높은 CTL이 대략 170대 정도가 됩니다.


이것은 PMC의 훌륭함을 보여주는 하나의 사례이긴 합니다만, 개인적으로는 PMC(ATL/CTL/TSB) 하나만으로 계획을 하는 것은 조금 위험할 수 있습니다. 아마도 실제에서는 파워 기록도 참조하고 본인의 컨디션 등에 대한 상담 및 모니터링이 동시에 이루어져서 계획이 이루어졌을 것이라고 봅니다. 단지 위의 링크 글에서는 PMC의 역할을 강조하다 보니 그러한 내용이 빠지지 않았나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훈련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외 사이트 소개] 일러스트를 이용한 스포츠 생리학 이야기  (0) 2014.12.15
멘탈 스포츠  (2) 2014.12.15
PMC 응용 사례  (2) 2014.12.15
웨이트 트레이닝은 Cycling에 도움이 되는가?  (0) 2014.12.11
훈련 순서  (0) 2014.12.10
생체 시계  (0) 2014.12.10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무니
    • 2014.12.15 15:15 신고
    맞춤법을 많이 틀리시는 거 같아 지적합니다. '역활'이 아니라 '역할' 입니다